기사 메일전송
원희룡, “나라 위해 헌신한 영웅청년에 촘촘한 주거지원” 약속
  • 편집국 기자
  • 등록 2023-12-11 10:32:22
기사수정
  • 10일 영웅청년 주택 입주간담회 참석…따뜻한 복지로 국가 책무 다할 것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지난 12월10일 오후 3시 서울시 양천구에 위치한 특화형 매입임대주택(영웅청년 주택)을 방문해 입주 예정인 부상제대 군인 청년들을 직접 만나 국가에 헌신한 분들을 위한 촘촘한 주거지원을 약속했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 12월10일 서울시 양천구에 위치한 특화형 매입임대주택을 방문해 입주 예정인 부상제대 군인 청년들을 직접 만나 국가에 헌신한 분들을 위한 촘촘한 주거지원을 약속했다.

영웅청년 주택은 부상제대 군인 청년에게 주거지원을 제공한 최초 사례로, 입주자 특성에 맞는 운영계획을 수립하여 특화된 주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 7명이 입주해 있다.

 

이번에 방문한 주택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서울특별시, 청년부상제대군인상담센터가 협업하여 주거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부상제대 군인 청년에게 주거지원을 제공한 ‘최초’ 사례로, 주거지원 뿐 아니라 심리상담, 취업지원 등 맞춤형 지원을 함께 제공하고 있다.

 

이날 열린 영웅청년 주택 입주식에는 부상제대군인을 비롯해 천안함 생존자 전우회장, 서울시 청년부상제대군인센터실장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원 장관은 국가에 헌신하다 신체적·정신적 장애를 입었지만, 국가유공자로 인정받지 못해 제대로 된 예우를 받지 못한 분들의 경제적 문제, 주거불안 등 다양한 어려움을 청취했다.

 

원 장관은 “나라를 지키다 부상을 입은 청년들에게 빚을 지고 있는데,국가가 일부라도 빚을 갚을 수 있어서 다행이다”라면서, “이번 주택을 이정표로 삼아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영웅청년 주택을 더욱 확대하고, 앞으로도 보훈을 더욱 두텁게 할 수 있도록 꼼꼼히 챙겨 나가겠다”고 밝혔다.

 

 

0

이 기사에 구독료로 응원하고 싶습니다

+1,000 원 추가
+10,000 원 추가
-1,000 원 추가
-10,000 원 추가
10,000
결제하기
최신뉴스더보기
포토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